영화 / Movie

데어 윌 비 블러드 (2007) There Will Be Blood

데어 윌 비 블러드 (2007) 

감독 : 폴 토마스 앤더슨 

출연 : 다니엘 데이 루이스, 폴 다노, 케빈 J. 오코너, 시어런 힌즈, 러셀 하바드 

개봉정보 : 미국 | 드라마 | 2008.03.06 | 15세이상관람가 (국내), R (제작국가) | 158분 

공식사이트 : http://www.therewillbeblood.co.kr 


데어 윌 비 블러드 



"라스트 모히칸" 다니엘 데이 루이스가 또 한탕 크게 했다. 


데어 윌 비 블러드 

데어 윌 비 블러드 


갱스 오브 뉴욕에서 도살용 칼로 오거리를 주름잡던 그 부치가 똘망똘망한 아들을 데리고 석유 기름 파러 왔다. 서부 활극시대 영화도 아니고 그렇다고 대공황 시대 이야기도 아니다. 


데어 윌 비 블러드 


데어 윌 비 블러드 



이 영화는 그냥 다니엘 데이 루이스의 연기 역량이 얼마나 되는지를 보는 것만으로도 행복하다. 상받은 영화가 의례히 그렇듯이, 이 영화도 무척이나 지루하다. 다니엘 데이 루이스의 연기가 아니었다면, 이 영화는 빛이 날 만한 요소가 10%도 안된다고 해도 무방하다. 


데어 윌 비 블러드 

데어 윌 비 블러드 



기묘한 카리스마를 가진 배우, 혼자 있어도 화면을 가득 채우는 배우, 원맨쇼를 해도 전혀 지루하지 않은 배우. 


데어 윌 비 블러드 


황량한 들판에서 아들을 안고 헤매는 모습에서 애틋한 부정을 느끼지만, 그와 동시에 재물 앞에서는 그 누구도 못말릴 욕심을 가지고 있다. 


거듭 말하지만, 이 영화는 지루하다. 시간도 다소 길다. 정말 다니엘 데이 루이스를 좋아한다면, 그 사람의 연기에 흠뻑 빠지고 싶다면 후회하지 않을 것이다. 그렇지 않다면 이 영화는 흥미거리가 없으니 비추한다. (일단, 상받은 영화인 걸 기억하라.)

Comments

비누찰흙 향기 크리스마스 키트 10인용 유아미술
칠성운영자
PU원단 커버 1면1일 다이어리 2020년 업무 일기 노트
칠성운영자
데스크 마우스 매트 패드 스케줄러 메모 자 책상정리
칠성운영자
파카 만년필 카트리지 (흑,5개입)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