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Movie

미녀와 야수 (2017) Beauty and the Beast

미녀와 야수 (2017) Beauty and the Beast

평점6.9/10 판타지/뮤지컬/로맨스/멜로

 미국 2017.03.16 개봉

129분, 전체관람가

(감독) 빌 콘돈

(주연) 엠마 왓슨, 댄 스티븐스, 루크 에반스


미녀와 야수 



1990년대 그 유명한 "미녀와 야수" 애니메이션을 실사로 만들었다. 


미녀와 야수 


누가 벨 역할인지 궁금했는데, 엠마 왓슨이다. 해리 포터 시리즈의 그 깜찍한 주인공이 이제는 숙녀가 되었다. 



미녀와 야수 


너무 잘 아는 이야기는 영화로 만들때 감독이 무진장 고민을 한다. 더구나 애니메이션으로 크게 성공을 거둔 작품이 아니던가. 아마 이 영화를 보는 관객들은 애니메이션과 얼마나 차이가 있는지 매우 세밀하게 살폈을 것이다.



미녀와 야수 



그 고민이 영화 속에 그대로 녹아 있다. 애니메이션을 실사로 만든 영화인데 매우 훌륭하다. 가스통이 노래를 부르는 장면 또한 애니메이션에서 크게 벗어 나지 않는다. 


미녀와 야수 



게다가 사물로 변한 성 사람들. 



미녀와 야수 



벨이 야수에 흔들리는 면들을 표현한 장면. 역시 애니메이션과 맞게.



미녀와 야수 


판타지 영화는 판타지로 받아들이자. 이 영화(이 주제)는 어차피 말이 안된다. 마법에 걸려 멀쩡한 사람들이 야수와 말하는 사물로 변한다는 자체가 상징이지 않은가. 여기에 페미니즘이니 마초니 하는 건 어울리지 않는다. 얼마나 화면을 아름답게 구성했는가. 영화 자체로 즐겨야 한다. 그 이상 무엇이 있겠는가.


미녀와 야수 



그리고 애니메이션에서도 그렇지만 "미녀와 야수"에서 벨은 호기심 많기는 하지만 주변인들하고는 잘 어울리지 못하는 이상한 캐릭터 아니던가. 


미녀와 야수 



이들이 사람으로 변한게 참신했다. 누구였을까?

Comments



6공 다이어리 속지10종모음 A5 A6 A7
칠성운영자
2019 투명 6공 만년 다이어리 풀세트 A7 A6 A5
칠성운영자
한국인삼유통공사 (3331) 고려홍삼정과 프리미엄 1호 + 금보자기
칠성운영자
아이피스 클리어화일 A4 (20매,회색)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