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 Ad

[농림축산식품부]농식품부, 로컬푸드 우수사례 확산 지원!

btn_textview.gif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지역 내 복지·건강·환경 등 다양한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 농가들에게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기 위해 로컬푸드를 활용한 우수사례를 적극 지원하여 확산시킬 예정이다.
로컬푸드란 장거리 수송 및 다단계 유통과정을 거치지 않고 지역 내에서 생산-가공-소비되는 농식품을 의미한다.
로컬푸드 소비체계가 구축되면 소비자들은 신선하고 안전한 얼굴있는 먹거리를 섭취할 수 있고, 지역 내 일자리가 창출되며, 지역 내 중소농에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함으로써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는 등 다양한 효과를 갖게 된다.
농식품부는 지난 4월부터 로컬푸드 소비체계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는 우수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로컬푸드 기반 사회적 우수사례 발굴지원 사업을 추진해왔다.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6주 동안 우수활동사례, 신규사업, 민간활동지원 등 3가지 분야에서 총 131건의 사례를 모집하였으며,
< 모집 분야 >
우수활동사례: 기존에 성공적으로 운영 중이나 공유 및 확산이 필요한 사례
신규사업: 기존에 추진되지 않은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신규 사업사례
민간활동지원: 지역 먹거리 순환체계 구축을 위한 지역 내조직·단체간 협업활동 지원
서면심사를 통해 우수활동사례 분야 4, 신규사업 분야 4, 민간활동분야 10건 등 총 18건의 우수사례를 선발하였다.
선정된 사례에는 사업시행에 필요한 3천만원 수준의 사업비를 연말까지 지원하고, 향후 다른지역에도 해당사업이 안정적으로 정착되도록 각종 홍보지원을 통해 전국적으로 확산시킬 예정이다.
지난 717일에는 현장 발표평가를 통해 18건 중에서도 특히 우수하다고 평가 받은 최우수사례 5건을 선정하여 농식품부장관상을 시상하였다.
유형별 대표 사례를 살펴보면 우수활동사례 분야에서는 수원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선정되었는데, 마을 거점에 마을주민 중심으로 공유냉장고를 보급함으로써 로컬푸드 확산 및 먹거리 사각지대 해소 등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모았다.
  신규사업 분야에서는 공심채농업회사법인이 입상하였는데, 결혼으로 인해 제주지역에 정착한 여성들의 아열대채소 재배 지원으로 제주지역의 특징적인 아열대 채소 로컬푸드에 대한 인식확산, 결혼이주 여성들의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인식된다.
  민간활동지원 분야는 3개소가 선정되었는데, “인드라망생활협동조합경우 골목장터를 주제로 서울 양천지역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는 평가를 받았고,
    - 옥천살림조합의 경우 공유부엌을 통한 로컬푸드 바른먹거리 교육의 필요성을 인정받았으며, “완주문화재단 농업으로 대표되는 로컬푸드에 예술을 접목시킴으로써 로컬푸드 인식확산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를 모았다.
농식품부는 지난 6월에로컬푸드 확산을 위한 3개년(‘20~’22) 추진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2022년까지 현재 49%인 로컬푸드 대국민 인지도를 까지 70% 끌어올리고, 로컬푸드 유통비중을 15%까지 확산함으로써 지역 소농들에게 판로를 제공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돋우도록 계획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로컬푸드가 지속적으로 확산되기 위해서는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와 역량강화가 중요한 만큼 이러한 공모전을 통해 우수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육성하겠다고 밝혔으며,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접수된 입상작 이외에 모든 사례들도 널리 전파될 수 있도록 홍보 등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덧붙였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0 Comments

(송화) 투명 방안자 30cm
칠성운영자
차량용 컵 홀더 송풍구 거치대
칠성운영자
리츠 벤츠 C클래스 w205 도어포켓
칠성운영자
더뉴쏘렌토 인사이드 도어포켓
칠성운영자